× English 전시회 안내 출품제품 참가업체 정보 부스도면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2018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VIMAF) 한국 2대 수출국 베트남서 열린다

오는 12월12일부터 14일까지 호치민 SECC 전시장에서 개최

기사입력 2018-10-16 19:43
정부가 오는 2020년까지 아세안과의 교역 규모를 지금의 중국 수준인 2천억 달러까지 확대하는 신(新)남방정책을 천명한 가운데, 베트남과의 교역 규모를 1천억 달러까지 확대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아가고 있다. 한국에게 베트남은 한해 300억 달러가 넘는 무역흑자를 주는 무역상대국이다. 하지만 수출 대부분이 중간재와 자본재에 치중돼 있고, 소비재는 4%에 불과하다. 높은 경제성장률, 소득 증가, 중산층 확대 등 향후 내수 소비시장으로써의 잠재력이 큰 베트남에 기업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베트남이 미국을 제치고 한국의 2대 수출국이 되면서 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로 떠오르고 있다. 정부는 물론 기업과 관련 분야 협단체까지 베트남 시장에 주목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도 오는 12월12일부터 14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 전시장에서 '2018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이하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 Vietnam International Machinery Fair: VIMAF)'을 개최한다. 총200개사 450부스 규모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기업은 국내외 기계설비 및 부품·소재 분야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이겨라

한국기계산업진흥회(이하 기산진)는 이에 앞서 16일 서울 기계회관 본관에서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 참가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설명회를 갖고, 베트남 기업을 이해하고 분쟁을 예방하기 위한 지침을 설명했다.

기산진은 이날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기업 현황과 시장의 취약점을 전달한 뒤, 베트남 현지인들이 생각하는 한국산 제품에 대한 인식과 분쟁원인, 베트남 기업의 행태에 대해 사전 정보를 공유했다. 특히 한국기업의 주된 실수 사례를 통해 참가기업이 주의해야할 점을 참가기업에 전달했다.

기산진 관계자는 "2010년부터 2017년 사이 우리나라 기계산업의 대(對) 베트남 연평균 증가율은 29.1%, 지난해 베트남 수출은 전년대비 54.4% 증가한 49억6천만 불의 실적을 거뒀다"며 "기산진은 베트남을 거점으로 한 기계류 수출시장을 장기적으로 ASEAN까지 확대하는 방안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은 한국기계산업진흥회(KOAMI)와 코엑스 주최·주관, 산업통상자원부와 KOTRA, 경기도, 현지 베트남 산업자원부, 베트남 기계산업협회 후원으로 추진된다. 이번 전시회를 기점으로 미국과 중국의 보호무역주의로 인한 통상리스크에 대한 대응은 물론, 기업의 수출 경쟁력 강화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참가업체 전시제품

SSP9900S INDIVIDUAL SQUEEGEE TYPE AUTO SCREEN PRINTING MACHINE 단동방식 자동평판 날염기

SSP9900S INDIVIDUAL SQUEEGEE TYPE AUTO SCREEN PRINTING MACHINE 단동방식 자동평판 날염기
(주)신성하이텍의 날염기는 최신전자제어와 신뢰도 높은 메커니즘을 이용한 고성능, 고품질 설비이며 우수한 날염정밀도를 자랑할 뿐만 아니라 중앙 집중제어 방식으로 조작이 간편합니다. SSP9900S는 개별 스퀴지 구동방식으로 다품종 생산에 적합한 FLAT BED형 자동 스크린 날염기 입니다. SSP9900S는 최신 전기, 전자제어와 신뢰도 높은 메카니즘을 이용한 고성능, 고품질 설비이며 우수한 날염정밀도를 자랑할 뿐만 아니라 중앙집중 제어방식으로 조작이 간편하여 귀사의 생산성 향상에 큰 도움을 줄 것입니다. 두대의 SERVO MOTOR에 의한 빠르고 정확한 날염부, 그리고 유압방식을 탈피하여 SERVO SYSTEM에 의해 작동되어 고속운전에도 조용하고 유연한 SCREEN 승하강 시스템(특허 제02887333), 열효율을 극대화 시킨 건조기 등으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접촉식 3차원 측정기,비접촉 3차원 측정기, 2차원측정기 스몰툴 ,푸쉬풀게이지 ,실체현미경,금속현미경

접촉식 3차원 측정기,비접촉 3차원 측정기, 2차원측정기 스몰툴 ,푸쉬풀게이지 ,실체현미경,금속현미경

마그네틱 커플링 (Magnetic Coupling)

마그네틱 커플링 (Magnetic Coupling)
자사의 마그네틱 커플링(MAC)은 기계적 연결 없이 기계측의 마그네틱 회전자의 강한 자력이 에어갭을 통해 모터측의 컨덕트 회전자로 유도되어 동력이 전달되는 방식의 전력절감장치. [ 특징 ] 1. 도체판 자력통로의 자력저항 감소, 도체판의 자력 전달 증가 2. 총 도체 전류량 감소, 발열량 감소, 저슬립 구간 이동, 고효율 출력 3. 무단 속도제어 실현, 큰 속도 변화없는 안정성 4. 저소음 실현, 고효율 커플링 [ 장점 ] 1. 최적의 에너지 절감 기술 2. 진동 저감 솔루션 3. 신뢰성 강화 : 기존 속도제어방식(인버터, 유체커플링) 대비 신뢰성 강화· 긴 제품 수명 4. Total Cost 절감

1.3D 프린터 -> LCD Mask를 이용한 대면적 면광원 적용기술,컴팩트 사이즈 프린터 2.Incineration system -> No Fuel.No complicated.

1.3D 프린터 -> LCD Mask를 이용한 대면적 면광원 적용기술,컴팩트 사이즈 프린터 2.Incineration system -> No Fuel.No complicated.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2018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VIMAF) 한국 2대 수출국 베트남서 열린다

오는 12월12일부터 14일까지 호치민 SECC 전시장에서 개최

기사입력 . 2018-10-16 19:43:00
정부가 오는 2020년까지 아세안과의 교역 규모를 지금의 중국 수준인 2천억 달러까지 확대하는 신(新)남방정책을 천명한 가운데, 베트남과의 교역 규모를 1천억 달러까지 확대하는 방향으로 가닥을 잡아가고 있다. 한국에게 베트남은 한해 300억 달러가 넘는 무역흑자를 주는 무역상대국이다. 하지만 수출 대부분이 중간재와 자본재에 치중돼 있고, 소비재는 4%에 불과하다. 높은 경제성장률, 소득 증가, 중산층 확대 등 향후 내수 소비시장으로써의 잠재력이 큰 베트남에 기업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베트남이 미국을 제치고 한국의 2대 수출국이 되면서 신남방정책의 핵심국가로 떠오르고 있다. 정부는 물론 기업과 관련 분야 협단체까지 베트남 시장에 주목하고 있다.

한국기계산업진흥회도 오는 12월12일부터 14일까지 베트남 호치민 SECC 전시장에서 '2018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이하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 Vietnam International Machinery Fair: VIMAF)'을 개최한다. 총200개사 450부스 규모로 열리는 이번 전시회에서 한국기업은 국내외 기계설비 및 부품·소재 분야 제품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사진=이겨라

한국기계산업진흥회(이하 기산진)는 이에 앞서 16일 서울 기계회관 본관에서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 참가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설명회를 갖고, 베트남 기업을 이해하고 분쟁을 예방하기 위한 지침을 설명했다.

기산진은 이날 베트남에 진출한 한국기업 현황과 시장의 취약점을 전달한 뒤, 베트남 현지인들이 생각하는 한국산 제품에 대한 인식과 분쟁원인, 베트남 기업의 행태에 대해 사전 정보를 공유했다. 특히 한국기업의 주된 실수 사례를 통해 참가기업이 주의해야할 점을 참가기업에 전달했다.

기산진 관계자는 "2010년부터 2017년 사이 우리나라 기계산업의 대(對) 베트남 연평균 증가율은 29.1%, 지난해 베트남 수출은 전년대비 54.4% 증가한 49억6천만 불의 실적을 거뒀다"며 "기산진은 베트남을 거점으로 한 기계류 수출시장을 장기적으로 ASEAN까지 확대하는 방안을 계획 중"이라고 밝혔다.

한편, 베트남국제기계산업대전은 한국기계산업진흥회(KOAMI)와 코엑스 주최·주관, 산업통상자원부와 KOTRA, 경기도, 현지 베트남 산업자원부, 베트남 기계산업협회 후원으로 추진된다. 이번 전시회를 기점으로 미국과 중국의 보호무역주의로 인한 통상리스크에 대한 대응은 물론, 기업의 수출 경쟁력 강화에도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우겸 기자 kyeom@kid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