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English 전시회 안내 출품제품 참가업체 정보 부스도면
× 카카오톡 페이스북 밴드 블로그
홈 > 전시회 뉴스

전시회뉴스

[포토뉴스] VIMAF 2018, ‘한국-베트남 제조업 교류 강화’ 큰 꿈 안고 출항

기진회·코엑스 공동 주최 2018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 사이공 종합 전시장에서 열려

기사입력 2018-12-12 12:23





국내 수출대상국 1위와 2위인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이 이어지면서 수출국가의 다변화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한국기계산업진흥회와 코엑스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8 제1회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이하 VIMAF 2018)'이 12일 막을 올렸다.

베트남, 중국 등 아시아 7개 지역과 국내기업 등 200여 개 이상의 기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14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 사이공 종합 전시장에서 열린다.

금속가공 및 공작기계, FA, 모션컨트롤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향후 베트남을 거점으로 아세안지역의 기계시장 공략의 교두보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호치민=김진성 기자]

참가업체 전시제품

인아오리엔탈모터

인아오리엔탈모터
인아오리엔탈모터(주)는 1979년 창업 이후 세계적인 Motor 브랜드인 일본 오리엔탈모터社와 합작해 첨단 설비 및 기술을 도입·흡수하며, 장비 국산화 개발을 위해 총력을 기울여 왔습니다. 취급품목으로는 AC GEARED Motor, GEAR HEAD, SPEED CONTROL MOTOR, LINEAR HEAD, STEPPING MOTOR, 전동 ACTUATOR, FAN 등이 있습니다. 또한, 기술연구소를 통한 완벽한 A/S체계 구축으로 철저한 품질관리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인아오리엔탈모터는 '최상의 서비스를 통한 고객 만족'이라는 목표 아래 오늘도 열심히 뛰고 있습니다.

HEX SOCKET FLANGE HEAD CAP SCREW

HEX SOCKET FLANGE HEAD CAP SCREW
재질 : SCM435 강도 : 8.8 / 10.9 / 12.9 생산가능사이즈 : M3 - M12

Flowin은 한국기계 제조시장에 유압부품 및 시스템을 공급하고 있으며, 한국에서 생산된 절곡기, 압출기, 사출기, 연삭기, 콘트리트 펌프카 등의 해외 무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Flowin은 한국기계 제조시장에 유압부품 및 시스템을 공급하고 있으며, 한국에서 생산된 절곡기, 압출기, 사출기, 연삭기, 콘트리트 펌프카 등의 해외 무역을 담당하고 있습니다.

VARIOUS TYPES OF GEAR CUTTING TOOLS HOBS SHANK S/C DISC & BELL S/C POWER SKIVING CUTTER SPECIAL CT

VARIOUS TYPES OF GEAR CUTTING TOOLS HOBS SHANK S/C DISC & BELL S/C POWER SKIVING CUTTER SPECIAL CT
gear cutting tools in the field of automotive, aerospace, shipbilding, military equipments and other industrial machineries
이전제품 보기 다음제품 보기 전시제품 더보기

[포토뉴스] VIMAF 2018, ‘한국-베트남 제조업 교류 강화’ 큰 꿈 안고 출항

기진회·코엑스 공동 주최 2018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 사이공 종합 전시장에서 열려

기사입력 . 2018-12-12 12:23:47





국내 수출대상국 1위와 2위인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이 이어지면서 수출국가의 다변화를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이에 한국기계산업진흥회와 코엑스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2018 제1회 베트남 국제기계산업대전(이하 VIMAF 2018)'이 12일 막을 올렸다.

베트남, 중국 등 아시아 7개 지역과 국내기업 등 200여 개 이상의 기업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14일까지 베트남 호치민시 사이공 종합 전시장에서 열린다.

금속가공 및 공작기계, FA, 모션컨트롤 등 다양한 분야의 기업들이 참가한 가운데 열리는 이번 전시회는 향후 베트남을 거점으로 아세안지역의 기계시장 공략의 교두보의 역할을 할 것으로 보인다.
[호치민=김진성 기자]
김진성 기자 weekendk@kidd.co.kr